Skip to content

덴마크의 특성

덴마크 사회

덴마크 사회는 강력한 복지 체제와 세계에서 가장 평등한 국가 하나로 알려져 있습니다. 덴마크의 복지는 진보적인 과세 체제를 통해 가능해진 것으로, 바로 소득이 높을수록 많은 세금을 내는 제도를 도입한 것입니다. 이러한 체제는 모든 덴마크인에게 사회 보장, 의료 혜택 교육에 대한 동등한 접근성을 보장합니다. 
덴마크의 다른 독특한 특징은 바로 노동 유연성(flexibility) 고용 보장(security) 합쳐진 플렉시큐리티(flexicurity)입니다. 플렉시큐리티는 직업 간의 이동성이 높고 실직할 경우에도 경제적으로 안정적이며 재취업을 돕는 여러 제도가 마련된 덴마크의 노동 모델을 나타냅니다.   
나아가, 덴마크 사회는 일과 삶의 균형(work-life balance)으로 정의될 있습니다. 많은 덴마크인은 일보다 가족과 친구들과 함께하기 위해 휴식을 취하는 것을 우선으로 삼습니다. 이것은 덴마크인들의 업무수행 방식에도 반영됩니다. 직장에서 덴마크인은 유연한 근무 조건을 누리며 효율적이며 결과 지향적입니다.

디자인과 건축, 그리고 미식

오늘날 세계 곳곳에서 있는 덴마크의 건축과 디자인은 수십 년간 건축 디자인 분야에서 강한 전통을 이어받고 발전해온 결과입니다. 가장 알려진 덴마크 건축물 하나는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Sydney Opera House)입니다. 더욱이 덴마크 디자인은백조(The Swan)스페인 의자(the Spanish Chair)' 같은 덴마크 가구 특유의 심플함과 좋은 품질, 그리고 장인 정신으로 널리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아울러 최근 덴마크는 북유럽 지역에서 나는 특색 있는 고품질의 제철 식자재로 실험적인 요리를 선보이는 노르딕 퀴진(New Nordic Cuisine)으로 주목받고 있습니다. 실제로 덴마크 레스토랑 노마(NOMA) 세계 최고의 레스토랑으로 여러 차례 지정되기도 했습니다.

녹색 국가

덴마크를 나타내는 마지막 특징은 바로 녹색 국가라는 사실입니다. 1980년대 이후 덴마크는 지속 가능한 신기술과 솔루션을 개발하는 선두주자가 되었습니다. 같은 기간 덴마크의 경제는 80% 성장했지만 에너지 소비량은 증가하지 않았습니다. 또한, 현재 덴마크 에너지의 40% 이상은 풍력 발전과 같은 재생에너지로 공급되고 있습니다 (2017). 늘날 친환경 기술은 덴마크의 가장 수출품 하나입니다. 덴마크는 지속 가능성에 여러 연구 프로그램은 물론, 전문 지식과 기술 생산능력을 갖춘 수많은 기업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덴마크의 자전거 문화 또한 빼놓을 없습니다. 덴마크는 세계에서 가장 자전거 친화적인 국가 하나입니다. 실제로 코펜하겐 시민의 62% 매일 자전거를 타고 학교에 가거나 출근합니다 (2017).

덴마크에 대해 알고 싶으시다면 Denmark.dk 방문하거나 덴마크 통계청의 “Denmark in Figures 2017” 참조하세요.

사진: 코펜하겐 관광청, Jacob Schjørring & Simon Lau

문의

주한 덴마크 대사관

(02) 6363 4800

selamb@um.d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