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문화행사 달력

다음은 2019년 상호 문화의 해 중 한국에서 열릴 주요 행사들입니다. 행사 정보는 계속 추가되고 업데이트될 예정입니다.

2019년 2월

2019 ARKO 국제 심포지엄
장소: 블루스퀘어
일시: 2월 26일 – 2 월 27일
개요: 예술과 문화 정책 및 예술가-기관 간의 관계를 주제로 한 심포지엄.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며, 행사 2일 차에 덴마크 문화청과 쿤스탈 오르후스(Kunsthal Aarhus)의 예술 감독이 참여한다.

 

2019년 3월

엘름그린 & 드라셋 (Elmgreen & Dragset) 전시회
장소: 국제갤러리 K2, K3
일시: 3월 21일 – 4월 28일
개요: 스칸디나비아 출신 현대미술가 듀오 엘름그린 & 드라셋의 첫 국제 갤러리 개인전. 이는 2015년 삼성미술관 플라토에서 첫 개인전 이후 한국에서 여는 두 번째 메인 전시회이다.

 

2019년 4월

<아스거 욘, 대안적 언어 (Asger Jorn, Alternative Languages)>
장소: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일시: 4월 12일 – 9월 8일
개요: 덴마크 예술가이자 사회 운동가 아스거 욘의 첫 국내 전시회. 전시는 그의 예술 작품, 사진, 그리고 사회 운동가로서의 업적을 다룬다. 욘 박물관과 협력, A.P.Møller 재단의 후원으로 진행. 본 전시는 주한덴마크대사관과 2019 상호 문화의 해 공식 후원사들이 후원한다:http://http//sydkorea.um.dk/ko/2019-year-of-culture/sponsors-kr/

 

2019년 5월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과 코펜하겐 – 동화를 통해 보는 19세기의 수도
장소: 서울역사박물관
개요: 덴마크 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에 대한 특별한 전시회. 안데르센의 눈, 그리고 그의 동화들을 통해 본 19세기 코펜하겐과 오덴세를 소개한다. 오덴세 시립 박물관과의 협력으로 진행.

 

주빈국(Guest of Honor)
장소: 남이섬
개요: 마그레테2 세 덴마크 여왕이 그리는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 작품의 삽화, 안데르센이 직접 만든 종이 공예품, 그리고 안데르센에게서 영감을 얻은 한국과 덴마크 삽화가들의 작품들 전시. 덴마크는 주빈국으로 참여하며 덴마크 어린이 극장 ‘Mish Mash’의 특별 공연 또한 기대해 볼만하다.

 

<그림 없는 그림책> 출간
개요: 덴마크 작가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의 <그림 없는 그림책 (Billedbog uden Billder)>이 덴마크 삽화가 릴리안 브로거(Lillian Broegger)의 삽화와 함께 한국 독자들을 찾아간다. 시공주니어 출판.

 

의정부음악극축제
장소: 의정부예술의전당
일시: 5월 18일 – 19일
개요: 한국의 극단 산수유, 덴마크 피지컬 시어터 아웃오브밸런스의 프로젝트 그룹 KoDe8071의 첫 국제 공동제작 작품인 무빙스토리즈(Moving Stories)가 세계 초연된다. 난민 중심의 인권 문제를 주제로 하여 제 18회 의정부음악극축제의 폐막 공연으로 소개될 예정.

 

2019년 7월

아시테지 국제여름축제
장소: 대학로 극장, 세종문화회관
일시: 7월 24일 – 8월 4일
개요: 제 27회 아시테지코리아 여름 축제에 덴마크 어린이 극장이 공연을 선보인다. Teatrecentrum 및 아시테지코리아와 협력으로 진행.

 

2019년 8월

수퍼플렉스 (SUPERFLEX)개인전,《우리도꿈속에서는계획이있다(In our dreams we have a plan)》
장소:국제갤러리 부산점
일시: 8월 14일– 10월 27일
개요: 8월 14일부터 10월 27일까지 덴마크 출신 3인조 작가그룹 수퍼플렉스(SUPERFLEX)의 개인전이 국제 갤러리 부산점에서 열린다. 1993년 야콥 펭거(Jakob Fenger), 브외른스테르네 크리스티안센(Bjørnstjerne Christiansen), 라스무스 닐슨(Rasmus Nielsen)이 결성한 그룹인 수퍼플렉스는 현대사회 속 작가의 역할에 대해 끊임없이 자문하며 글로벌 세계 및 권력 시스템의 성격을 고찰해왔다. 국제갤러리와의 첫 번째 전시인 《우리도 꿈속에서는 계획이 있다(In our dreams we have a plan)》는 특히 2008년 세계 금융 위기라는 구체적인 사건을 매개로 권력과 자본의 상징성에 대한 서사를 엮어낸다. 본 전시의 제목은 1976년 발표된 아바(ABBA)의 “머니 머니 머니(Money Money Money)” 중 가사 한 소절을 차용한 것으로, 기존 가사의 ‘나(I)’를 ‘우리(we)’로 바꿈으로써 개개인이 맞서 싸울 수 있는 것이 아닌, 인류 전체가 당면한 위기를 시사한다. 본 전시는 주한덴마크대사관과 2019 상호 문화의 해 공식 후원사들이 후원한다:http://http//sydkorea.um.dk/ko/2019-year-of-culture/sponsors-kr/

 

2019년 9월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장소: 서울 전역
일시: 9월 6일 – 11월 10일
개요: 도시와 건축을 주제로 한 덴마크 다큐멘터리 필름 상영 및 관련 강연이 있을 예정이다. 본 전시는 주한덴마크대사관과 2019 상호 문화의 해 공식 후원사들이 후원한다:http://http//sydkorea.um.dk/ko/2019-year-of-culture/sponsors-kr/

 

<IWILLMEDIEVALFUTUREYOU>
장소: 아트선재센터
일시: 9월 19일 – 11월 10일
개요: 덴마크 쿤스탈 오르후스(Kunsthal Aarhus)의 예술 감독 야콥 파브리시우스(Jacob Fabricius)가 기획한 그룹 전시. 한국과 덴마크를 포함한 국제 아티스트들이 현 시대를 부조리주의적이고 디스토피아적으로 재해석한 작품들을 모았다. 쿤스탈 오르후스와의 협력으로 진행.

 

세계속의 한국타악
장소: 국립국악원
일시: 9월 19일
개요: ‘세계속의 한국타악’의 다섯 번째 공연으로 소리퍼커션과 SNYK(National Centre for Contemporary Music and Sound)이 국립국악원에서 합동 공연을 선보인다. 본 합동 공연은 한국의 전통 음악과 덴마크의 현대 음악의 교류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작용할 예정이다.

 

2019년 10월

자라섬 국제재즈페스티벌
장소: 자라섬
일시: 10월 4일 – 6일
개요: 매해 열리는 자라섬 국제재즈페스티벌에 덴마크 재즈 밴드들이 참가한다. 재즈 덴마크와의 협력으로 진행. 본 전시는 주한덴마크대사관과 2019 상호 문화의 해 공식 후원사들이 후원한다:http://http//sydkorea.um.dk/ko/2019-year-of-culture/sponsors-kr/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 – Crafted Matter
장소: 옛청주연초제조창
일시: 10월 8일 – 11월 17일
개요: 2019 청주국제공예비엔날레 초대국가로 덴마크가 참여한다. <Crafted Matter> 전시를 통해 덴마크 디자인과 공예의 본질을 선보일 예정이다. 덴마크 작가들과 청주대학교가 함께 참여하는 워크샵이 계획되어 있다. 본 전시는 주한덴마크대사관과 2019 상호 문화의 해 공식 후원사들이 후원한다:http://http//sydkorea.um.dk/ko/2019-year-of-culture/sponsors-kr/

 

서울세계무용축제 (SIDance 2019)
일시: 10월 2일 – 10월 20일
개요: 한국의 박나훈 무용단과 덴마크의 Kitt Johnson의 합동 프로젝트 ‘Noisy Neighborhood’가 2019 서울세계무용축제에서 선보여질 예정이다 .

 

<중독>이정인크리에이션 X블랙박스댄스컴퍼니
일시: 10월 3일 19:00
장소: CKL스테이지
개요: <중독>은 목적 없는 삶, 생존을 위한 생존, 행복을 위한 분투만이 삶의 목표인 우리들의 이야기다. 오스트리아를 중심으로 유럽 무대에서 활동중인 이정인은 현실에 대한 즉각적인 감정과 의식에 기반한 섬세한 동작을 탐구한다. 주로 사회 이슈를 주제로 작업하는 블랙박스 댄스컴퍼니는 완성도 있는 작품과 해외 우수 예술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북유럽 대표적인 무용단으로 급성장중이다.

 

<창신동>
일시: 10월 9일 14:30 / 16:30
개요:한국-덴마크 협력 합작 공연. 박나훈, 김모든, 박명훈의 장소 특정공연 3부작이며 세 예술가는 서울의 전통 부촌에서 근대화의 개발이 휩쓸고 지나가다 시 새로운 근대화를 기다리는 창신동을 새롭게 정의하고 추상적 공간에 숨결을 넣어 살아있는 우리의 장소로 탈바꿈 시킨다.

 

<얼리티(Ality)>투위민머신쇼 +조나단보니치 +김유진
일시: 10월 12일 14:00 / 10월 13일 14:00
개요: 한국-덴마크 협력 합작 공연. <얼리티>는 가상현실에 중독되어 가는 현대인의 모습을 보며 가상성을 ‘아직 현실화되지 않은 가능성’이라는 철학자 지젝의 개념으로 해석해 만든 작품이다. 관객의 작은 소음과 움직임, 음악, 빛과 공기의 흐름에 따라 퍼포머들은 편재하는 진동에서 그 ‘무엇’으로 태어난다.

 

<69포지션즈>메테잉바르첸
일시: 10월 19일 17:00 / 10월 20일 17:00
장소: 서강대 메리홀 대극장
개요: 섹슈얼리티와 공적 영역 사이의 관계를 탐구하는 메테잉바르첸의  <레드피스> 연작중 하나. 메테잉바르첸은 무용을 시각예술, 기술,언어, 이론  등 다른 영역과 결합해 안무를 확장시키는 혁신적 성향의 예술가로, 이 작품은  60년대 반문화적 해방과 기쁨의 제의로 인도하는 그녀의 성 정치학 강의로 볼 수 있다.

 

2019년 11월

한국교류재단 세계영화주간: 덴마크 – 스토리텔링을 통한 세계 통합
장소: 한국국제교류재단 글로벌센터 세미나 룸
일시: 11월13일부터 매주 수요일 저녁 7시 반
 개요: 주한덴마크대사관 이노베이션센터, 한국국제교류재단, 덴마크 VIA 애니메이션 워크숍이 공동 주체하는 KF 세계 영화 주간의 덴마크 주간. 11월 동안 행사가 진행되며, 매주 수요일 저녁 7시 반부터 덴마크 비보르(Viborg)시의 더 애니메이션 워크숍(The Animation Workshop)이 제작한 다양한 단편 애니메이션을 상영한다. 입장은 무료이지만 12세 연령 제한이 있으며, 관람객들은 KF에 사전 등록을 해야 한다.

 

덴마크 애니메이션의 확장
장소: 한국국제교류재단 글로벌센터 전시 갤러리
일시: 2019년 11월 13일(수) ~ 2020년 1월 17일(금)
개요: 주한덴마크대사관 이노베이션센터, 한국국제교류재단, 덴마크 VIA 애니메이션 워크숍이 공동 주체하는 덴마크 애니메이션 전시. KF 전시 갤러리에서 VIA 애니메이션 워크숍에 제작한 확장 애니메이션 작품 6편과 VR 경험 선사. 무료 입장.

 

솔라 워크 – 애니메이션 감상과 오후스 재즈 오케스트라 라이브 공연
장소: 광림아트센터 장천홀
일시: 2019년 11월 27일-28일
개요: 주한덴마크대사관 이노베이션 센터, 한국국제교류재단, 덴마크 VIA 애니메이션 워크숍이 공동 주체하는 공연. 비보르(Viborg)시의 더 애니메이션 워크숍(The Animation Workshop)이 Reka Busci의 대표작인 ‘솔라 워크’ 영상 상영과 함께 오후스 재즈 오케스트라가 영상에 맞춰 라이브로 연주하는 다채로운 음악이 어우러진다. 공연은 총 3회이며 (11월 27일 저녁 6시 , 11월 28일 저녁 6시, 저녁 8시), 한국국제교류재단에 사전등록이 필요하다. 무료 입장.

비고: 11월 27일(수) 저녁 8시에는 초대장 소지자에 한해 입장이 가능한 공연이 진행됩니다. 관람을 희망하시는 분들은 10월 31일(목)까지 sunlee@um.dk로 메일 바랍니다.

 

뉴 뮤직 아트마켓 – Audio Training Manual (ATM)
장소: 마포 문화비축기지
개요: KLANG 페스티벌의 프로그램이 청년예술단체 아트 인큐베이터가 개최하는 뉴 뮤직 아트마켓 - ATM에서 선보여질 예정이다. 덴마크 음악가들의 공연 및 세미나가 준비되어 있다.

 

2019년 12월

덴마크 왕립 오케스트라
장소: 예술의전당
일시: 12월 8일
개요: 덴마크 왕립 오케스트라의 공연이 예술의 전당에서 선보여질 예정이다.